위암·대장암 예방하려면.. 하루 한알 '아스피린' 먹어라

[이데일리 e뉴스 우원애 기자] 하루 한알씩 복용하는 아스피린이 암 발생률과 사망위험을 크게 낮추는 것으로 밝혀졌다. 영국 퀸메리대학 연구팀은 최근 아스피린의 효능에 관한 각종 연구와 임상 실험을 종합 분석한 결과, 아스피린을 10년 이상 장기 복용할 경우 암 발생률은 최대 35%, 사망률은 최대 50%까지 크게 낮출 수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구체적으로는 하루 한 알씩 10년간 아스피린을 복용한 사람의 경우 대장암 발생률은 35%, 식도암·위암 발생률은 30% 감소 효과를 보였다. 또 사망률도 각각 40%, 35~50% 씩 감소했다. 다만 이같은 효과를 보기 위해서는 최소 5년이상 장기 복용이 필수다. 복용 기간이 3년 미만 인 경우에는 암예방 효과가 나타나지 않았기 때문이다. 연구을 진행한 잭 쿠직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로 볼때 50∼65세 연령대의 경우 75∼100mg 용량의 아스피린을 최소 5년에서 10년 간 장기 복용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그러나 그는 "아스피린이 만병통치약은 아니"라며 "흡연, 과음, 과체중 등과 연관된 생활습관의 개선도 함께 병행돼야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연구결과는 종양학 연보(Annals of Oncology) 최신호에 실렸다. 이데일리 우원애 (th5867@edaily.co.kr)

www.hola.co.kr 안녕하세요? 올라는 혁신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