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부러 미남만 뽑았다는 히틀러의 나치.jpg

외모에 컴플렉스 있던 히틀러는 뒤틀린 욕망을 외모지상주의로 표출함

그중 하나가 나치 특공대 ss 선발시 외모에 높은 기준을 둠



1. 금발

2. 게르만 혈통 (조부모 혈통까지 따짐)

3. 키 174 이상

4. 충치 없을 것

5. 흉터 없을 것

6. 푸른 눈




이 외모 기준에도 부합하고 능력도 있어 히틀러의 최애로 뽑힌 유명한 나치 전범

머그샷

요하임 파이퍼


20대에 히틀러 눈에 들어 승승장구


미군이 그를 가리켜 "잘 생기고 영어 잘하는 장교"라고 특정했을 정도로 미남이었지만 종전 후 11년 복역하고 프랑스에서 살다가 신분 들통나서 방화로 개죽음 당함




요하임 파이퍼의 전범 재판


이 재판장에 등장할 때조차 그의 외모에 감탄한 사람들이 웅성거렸음







나치는 젊은이들을 현혹하기 위해 일부러 잘생긴 군인들의 사진으로 선전하며 동시에 유명 디자이너에게 군복 디자인을 맡겨 청년들을 모았는데

이 사진 속 군복을 디자인한 사람이 바로 휴고 보스.

이후 휴고 보스는 나치에 납품하기 위해 저지른 일이라며 변명함

아무튼 이 군복 전략이 독일 청년들에게 통하기도 함



출처


그저 소름 ...

띠용가리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