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럭비를 경악시켰던 188cm 134kg 럭비선수...GIF

헨리 투일라지 (Henry Tuilagi)

188cm 134kg


학창시절 서사모아에서 가장 큰 사바이 섬 동쪽 연안에 위치한 포가포아 인근의 불량배들과 싸웠으며 싸움에서 적수가 없었다.

그는 10대 시절 감독의 권유로 럭비를 시작했다.


선수 시절 '서사모아에서 가장 힘이 센 남자'로 꼽혔으며 유럽에 진출하였다.

유럽에서 뛸 당시 유럽 선수들을 튕겨내는 무지막지함으로 The Butcher (도살자)라는 별명이 붙었다.


Tuilagi was known for his enormous strength, and is one of the strongest athletes in sporting history whose career was not dedicated to powerlifting as an end in itself. At his peak, he bench pressed 250kg (551lb) raw for several reps.


투이라지는 그의 엄청난 힘으로 유명했으며, 파워리프팅 선수를 제외하고는 근력이 최상위층에 속한다. 그는 전성기에 250kg(551lb)의 벤치 프레스를 수 회 반복했다.


GIF
GIF
GIF
GIF
GIF
GIF
GIF


칼로 찔려도 피 안 나오고 칼이 부러질 거 같은데 ㄷㄷㄷㄷㄷ

부딪히면 ㄹㅇ 교통사고급으로 몸 아작날듯

식당에 진상고객 1도 없을듯 ㅇㅇ.........


도탁스펌

나도 네임드 함 하자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