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사람들이 길거리 동물들한테 잘해주는 이유

이슬람교 선지자 무함마드가 냥집사였음

옷 소매에 자고 있는 고양이 안깨우려고 직접 옷까지 자를정도로 처돌이였음

그외에도 동물이 싫어하는 사람은 전생에 죄가 많은 사람으로 인식하고 있다고 함

보고 더럽다고 느낄 수도 있는데


터키에선 길동물들을 위해 수의사 버스도 다님

예방접종이랑 치료도 꼬박꼬박 받고있는 아이들임

그래서 애들이 길에 살지만 더럽다거나 냄새나거나 그러지가 않음..엄청 관리받고 자란 티가 남



출처


아오 따듯허다 따듯해

그래서 터키 가면 길고양이들이 사람 보고도 안피하고

유유자적 여유롭다고 함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