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역대 최악이라는 평가를 받는 마약

바로 인공마약 중 하나인 '플래카’(flakka).


주로 중국에서 만들어지며 2015년 플로리다주 67개 카운티중

한 곳에서만 2000건의 사건이 보고될 정도로 미국에서 대유행중인 마약


가격도 고작 5달러 우리나라 돈으로 6000원 정도면 살 수 있는

아~~~~~주 저렴한 마약이라 수요가 급증세를 보이고있음.


문제는 이 마약을 복용한 후 나타나는 증상들이 상당히 폭력적이고

극단적이여서 미국 최악의 마약으로 불리우고 있음.

환각은 물론 의사소통이 거의 안되고 옆에서 누가 건드리면

굉장히 신경질적이고 위험하게 반응한다고함.


또한 아주 초인적인 힘이 생기고 체온이 40도까지 올라가 복용한 사람 대부분이

나체로 길거리를 뛰어다닌다고함.


심박수 또한 260까지 치솓아 심장마비를 일으키기도 하고 뇌출혈이 일어나기도 하는데

마약효과때문에 뇌출혈을 못느끼는 경우가 대부분이라고함.


또한 대부분의 마약이 폐와 간에만 영향을 주는것에 비해 온 몸 신체장기에

손상을 주고 효과가 있는 동안엔 그 어떤 신체적 고통도 못느낀다고함.

쇠창살에 허벅지가 관통당해도 고통을 몰랐다고함.


또한 이 마약이 특히 위험한 이유는 혼자 환각을 즐기는것이 아니라

최대의 흥분상태로 남에게 피해를 준다는게 가장 큰 문제점.



실제 플래카 복용으로 인해 발생한 사건을 소개하자면

플로리다주에 살고있던 오스틴이라는 대학생

가족들과 외식 중 갑자기 화를 내며 나감.


얌전하고 조용한 아들의 이상한 행동에 911에 신고를 한 오스틴의 엄마.

당시 911과의 통화내용.


오스틴은 식당을 박차고 나와 환각에 취한 상태로 5km 이상을 걸어갔고

우연히 차고가 열린 집을 발견함.


거기서 바로 50대 부부를 살해하고 부부를 도우러온 이웃 남자의 등에 칼을 꽂아넣었음 ㄷㄷ

나중에 칼에 찔린 이웃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아주 충격적인 장면을 보게 되는데..


오스틴이 죽인 남편의 얼굴을 뜯어먹고있었다고함. 완전 좀비처럼ㄷㄷ

게다가 정신이 나간 사람처럼 경찰들이 뜯어 말려도 반응이 없었다고 함...

굉장히 위험한 마약..

오스틴 말고도 플래카를 복용한 많은 사람들이 타인의 얼굴을 뜯어먹는 사건이

발생하면서 더더욱 공포의 대상이 되어가고 있는 마약..



하지만 정확한 성분이나 유통경로가 아직 파악이 되지 않았다고 하네요....



+) 인공마약의 개발 목적은 오로지 돈때문입니다 법에 걸리지 않는 성분으로만 재배열해서 돈을 벌기 위해 만든 마약이기때문에 개발자들은 복용자들의 신체적,정신적 영향을 아무것도 고려안하고 무자비하게 만듭니다.


거기다 이 마약을 유통하는 과정에서 35배 정도의 수익을 얻는다고 하네요(가격은 저렴한데 말이죠...) 그래서 브로커들이 쉽게 포기하지않고 이미 중국에서 불법이 되었는데도 아직까지 아주 활발하게 유통되고있습니다.


가격이 매우 비싼 다른 마약들에 비해 가격도 싸고 구하기도 쉬워서 매우 위험한 부작용이 있음에도 호기심에 하는 경우도 많고 중독성때문에 계속 손댄다고합니다..



이종격투기카페 펌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의외로 엄청난 규모를 자랑하는 집단
shingun85
33
4
2
머.. 우리 기시다 총리? 나경원은 우리 일본이라고 하더만.. 역시 일본 문부성 국비 장학생 아들 답다. 페북(펌) yang - cheol kim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pfbid0hotDnzwvnkhxQTNKtKu7MKdtHBwAdZUgidwTxRqJc4TANGqDLuGwfjHdRtFCiB2ul&id=100009526993736
plus68
7
1
2
자폐 스펙트럼 장애가 있는 해외 시청자의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리뷰.txt
GomaGom
20
8
2
중국의 티베트 만행
shingun85
23
12
5
남는 건 사진📸.jpg
graymaan
28
21
2
스페인에서 교민과 만찬을 한 굥과 건희. 근데 왜 교민들 후기가 하나도 안 보이냐. 문프와의 만찬때는 교민들 포스팅이 넘쳤었는데.. 페북(펌) https://www.facebook.com/722836496/posts/pfbid04UMeAJJr9XEwjgyq6muM7oBDvP2HkjhMFqhN4spiYh9jX7kHz4Grd4eN1s9HqnUml/
plus68
8
0
0
역사상 자기 전투기를 가장 많이 부순 사람
paper22
12
4
4
해외 나가서 대한민국 국격에 똥 칠만 하고 다니는구만.. 허기사 말이 통 해야 같이 어울리지 에휴ㅡ 술통이나 김여사나 또이또이 다. 페북(펌) yang - cheol kim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pfbid02WtntCurFbiNEu5TjnS7RAyJDjwEgKaYjpTdo1cKTwzyGXLL5iFz49jYWRxxy2dBEl&id=100009526993736
plus68
12
1
4
안 켤 수 없는 에어컨, 전기요금 조금이라도 줄이려면?
newsway
13
9
0
가족 지인 애인 별 사진 보내는 유형
kikibu
18
7
3
동아시아에서 유일하게 경마가 불법인 나라
paper22
9
3
0
어느날 갑자기 맥주 생산을 중단한 맥주회사
paper22
38
6
4
최악의 마약 펜타닐, 그리고 중국.
shingun85
24
5
0
지구온난화로 인한 인류멸망을 막을 유일한 방법
paper22
14
8
3
어느 몽타주에 담긴 이야기
paper22
25
5
1
굥의 나토 성과라 우기는 게.... . . . . . . 전부 문프가 한거 ㄷㄷ 페북(펌) 최승영 님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pfbid0E7x361D8xFUtWBXA4EYJogpCTe55SScmtqm9Bgu8QNhNXvL4MF2i1MUuYisrMNUel&id=100006678097492
plus68
7
1
1
현재 난리난 코리안 버뮤다 ㄷㄷ
paper22
30
3
8
GIF
김정숙 여사가 단 브로치가 까르띠에라는 거짓 뉴스와 한글 자켓이 샤넬이라고 ’사치’ 이라고 운운하던 기자들은 김건희가 400만원 넘는 프라다 스커트, 스니커즈를 신어도 이런 기사를 낸다. “감각있어” “90점 화제” “패션속 메시지” 무려 청와대 출입기자가 쓴 기사. 온라인 부서 아니고. 한편 프라다 치마로 검색했는데 기사 단 1건도 없음. 김정숙 여사가 김건희가 그동안 입은거 입고 나왔으면 아마 대통령실 카드 내역 탈탈 털자고 난리 부르스였을텐데 말이다. 김건희씨는 조용히 내조하겠다며 말하고는 전혀 다른 행보를 보인다. 시민들은 시장에서 물건 팔아도 전전긍긍하며 살아간다. 몇만원짜리 옷 하나 못 사입고…어떤 노동자는 땡볕에서 쇠질하면서도 자기가 입은 스커트 값 절반을 월급으로 받으며 살아간다. 생명을 걸면서 그들이 파업중이다. 이런 상황에서 저런 사치를 해야하겠냐?? -이런 내용의 기사가 나와야지 공평한거 아니냐? 왜 논란은 자기들이 만들고 자신의 기준으로만 보도하냐는거다. 프레임으로 여신화하는게 너무 티가 나고 구리다. 구리다라는 말밖엔. 초딩들도 이렇게 대놓고 티나게 왕따 시키거나 띄워주진 않을거다. 열심히들 해라.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pfbid0roUJ4wZYgWaiptoNM9NQi5SfB2kGPuhoGtoFxgUgEU3tAzjpLKNwwUmAPueaaDcol&id=1525969498
plus68
15
0
5
초고대문명 아틀란티스의 유력한 후보지
hyundo21
22
14
1
생존을 위해 식인을 했던 사례들 ㄷㄷㄷ
paper22
17
5
4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