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물 다 빠진 국내 스타벅스 상황

그간 스타벅스는 커피만큼이나 매장을 중시하며 '공간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펼쳤다.


소비자들이 빨리 음식을 먹고 나가도록 유도해 회전율을 높이는 방식 대신

스타벅스 매장을 집과 직장처럼 익숙하고 편안한 '제3의 공간'으로 느낄 수 있도록 노력했다.

매장에서 흘러나오는 음악과 가구는 미국 본사가 직접 관리했다.


이마트가 스타벅스 지분을 추가 인수하고, 미국 본사가 한국 시장에서 완전히 손을 떼면서 스타벅스의 출점 전략이 수익성을 중시하는 방향으로 바뀐 것 아니냐는 시각도 있다.


이마트 추가 지분 인수 이후 스타벅스의 마케팅 전략에도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

최근에는 스타벅스는 매장 곳곳에 부착한 마케팅 슬로건 '좋아하는 걸 좋아해'가 논란이 됐다.

스타벅스를 즐겨 이용하는 소비자들 사이에선 "이마트 추가 지분 인수 이후 스타벅스에서만

느낄 수 있던 감성이 사라지고 있다"는 불만의 목소리가 나왔다.



도탁스 펌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