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 전과 비교하면 아쉬운 성적표입니다.








우리 살자고 굥서방 대통령 만들어주지 않으셨습니까??

이참에 가짜 진보는 사라져라!!

당선 된 곳이 있긴 하군

명 줄이 기네...











https://vop.co.kr/A00001613979.html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사설] 여당 압승보다 더 무서운 낮은 투표율 누구 탓할필요 없음... 국민수준이 그 정도 인걸 열심히 뛴사람은 또 그 나름대로 노하우도 생기고 하는거지.. 시민의식으로 깰수없을 만큼 공고한 기득권층이 그만큼 강하다는 반증이고.. 그 와중에 세번이나 집권한 민주당 대단한거임!! 군부독재와 보수정권이 나라를 죽을만큼 망가트려야 겨우 찍어주니 우짜거쓰... 씨박! https://vop.co.kr/A00001613969.html
plus68
1
0
0
지역에서 오랫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보여준 진보당. 진보당의 기초단체장 당선을 축하합니다. 정의당은 전국에서 폭망했는데, 진보당의 선전이 눈에 띄는군요. 이제 진보당 주도로 진보의 길을 새로 닦아가기 바랍니다. https://www.vop.co.kr/A00001613978.html
plus68
2
0
1
이광재 꺾은 김진태..'강원특별자치도' 첫 지사로 기가찬다 기가차.. 5.18 망언, 망동 일베 지존이 강원도지사? 개돼지 국민들 천지인 강원도 근처에도 가지 않겠다!!! https://news.v.daum.net/v/20220601202002781
plus68
4
0
1
제멋대로 사과하고 기자회견해 선거목전 당이 위기에 처하자 윤호중 위원장이 격분했지요. 그런데 박지현은 뻔뻔스럽게 고개를 쳐들고 이 말을 했습니다. "그럼 저를 왜 뽑아서 여기다 앉혀 놓으셨냐?" 박지현이 몰라서 물었을까요? 민주당에서의 자신의 쓰임새는 당연히 '선거에서 이기는 것'이었습니다. 남성 정치인 사냥이나 하라고 불러온 게 아니예요. 지난 6.1선거운동기간 박지현 유세간 곳을 살펴봤습니다. 이길 후보자가 박지현 유세 때문에 떨어졌다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효과는 없었다, 이렇게 보는 게 정확할 겁니다. 소수인 당선자 중에 박지현 덕 본 사람이 있다고 보기 어렵습니다. 거의 대부분 간발의 차이로 이겼지요. 박지현이 안 갔다면 선거가 더 수월했을 가능성도 있습니다. 혹시 "그래도 내가 간 곳에서 당선자도 나왔다"라고 할까봐 하는 이야기입니다. 박지현, 민주당 참패 책임을 지기 바랍니다. 헛소리하지 말고. -김용민 평화나무이사장 https://www.facebook.com/100001402703807/posts/pfbid0mqU4D6jpzESKQj55hx6NPC8Axrz45r6Fx2fgzzyiPzteFjMYBibH2tXkA8AE8LxRl/
plus68
1
0
0
한동훈 딸 논문대필 의혹, 경찰 2차 고발인 조사 나경원 아들 건처럼 고발인만 실컷 부르면서 시간만 끌다가 결국 무혐의 처리할 게 뻔하다 만약 아닐 경우 손에 장을 지진다고 해도 절대로 그럴 일은 생기지 않을 것이다 https://news.v.daum.net/v/20220623132218713
plus68
3
0
0
[단독] 서울고검, 추미애 아들 '군 휴가 특혜 의혹' 항고 기각.."불기소 처분 정당" 추미애 장관님을 괴롭히려고 이제껏 붙들고 있었겠지.. 아무리 봐도 다시 수사할 거리는 없었고.. https://news.v.daum.net/v/20220607161739537
plus68
3
0
0
대통령실은 향후 발주하는 추가 공사 계약을 이 규정에 따라 모두 비공개할 방침으로 알려졌다. 대통령실 인테리어를 담당한 다누림건설 수의계약이 걸리자 대처방법이 깔끔하다. 이명박근혜때도 공개한 정부조달사업 공개를 앞으론 하지 않겠단다. 언론에 무언가 걸리면 사과를 하고 앞으론 주의하겠다가 국민세금으로 호의호식하는 공직자의 자세인데 굥서결 정부는 앞으론 안알랴줌이란다. http://naver.me/xCrHdll3
plus68
4
0
1
이준석 "종편 패널에 엄청나게 작업했다" 발언 어떻게 나왔나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선거에서 우호적 여론 형성 취지 차원에서 종합편성채널에 출연하는 패널 출연자들에게 작업을 했다고 밝혔다. http://naver.me/FuWuBvTs
plus68
4
0
1
[뉴스1 PICK] '피살 공무원' 유가족, 문 전 대통령 고발 검토 정치공작 쇼... 볼만하다 돈이 중요한가? 세상 참 더럽게 돌아간다... https://news.v.daum.net/v/20220617171310985
plus68
1
0
0
[단독]檢 선거법 수사 대상, “이재명·안철수·김동연·조희연 등” 포함 이소식 듣고 안철수 실신했나? 검찰의 노골적인 쿠데타가 시작됐다... https://m.seoul.co.kr/news/newsView.php?cp=seoul&id=20220602500123
plus68
4
0
1
혁신 꺼낸 이준석, 당권 투쟁 대비?..'중도사퇴설' 부인 성상납 비위자가 여당 대표다. 민주당 대표가 그랬다면 민주당은 해체됐을 것이다. 이렇게 뻔뻔하게 활보할 수 있도록 덮어주는 국짐과 그 패거리들은 공범이다. https://news.v.daum.net/v/20220603195430398
plus68
2
0
1
(펌) 마산아재tv
plus68
4
0
1
2016년 총선국면에서 그토록 문대통령을 헐뜯고 반대만 일삼던 놈들이 민주당을 버리고 안철수를 따라갔던 것과 지금 이낙연 수박파들의 움직임도 '그 때 그 쓰레기'들과 별반 달라보이지 않는다 그 때 그 쓰레기들이 민주당을 나감으로써 민주당이 더 강해졌듯 수박파도 그랬으면 좋겠다 페북(펌) 황교익
plus68
3
0
1
어련하시겄나.. 친일이 여기저기 날뛰는 친일 굥가루 정권 해당 행위자 즉각조사 해임해라!! 대한민국 공무원이 국민을 위해 일해야지 어디서 친일을 하고 자빠졌냐!!! https://www.youtube.com/shorts/oE-Nfgr2Mok
plus68
5
0
2
[단독]대통령실에 ‘배우자팀’ 생긴다…사실상 ‘2부속실’ 역할 담당 옷만 갈아입는겨? 뭐... 무슨 얼굴고치듯이... 이름만 바꾸면 다 됨? http://m.munhwa.com/mnews/view.html?no=2022060201031021306001
plus68
2
1
0
이낙연 타골하는 글ㅋㅋ ("박지현 메세지팀에서 쓴 글이래요") 음흉나견 버릇 또 나왔다. 노무현 탄핵 때에도 뒤에서 사람들 사이로 산책하더니 오늘도 남의 일인 것처럼 유유자적 산책하고 있네... https://www.youtube.com/watch?v=u_rgFkdNw4c
plus68
1
0
1
문대통령이 윤석열이 이뻐서 문재인정부의 검찰총장이라며 임기를 보장했던게 아니었고 이주열 한은총재도 자신이 임명한 사람이었기에 임기를 보장한 게 아니다 그게 법치고 민주주의였기에 임기를 보장한 거고 그게 입으로만 법치를 떠드는 너네들과 다른 점이다 https://m.hani.co.kr/arti/politics/politics_general/1047409.html?_fr=tw&s=09#cb
plus68
2
1
0
이태경 소장님 민주당이 검수완박해서 진 게 아니라 제대로 못해서 진 것이고, 아무 대가 없이 한덕수 총리 인준 해 줘서 진 것이고, 박지현 따위 등으로 비대위 꾸려서 진 것이다. 제대로 알고나 씨부려라! (펌) 트위터
plus68
4
0
1
어제 윤석열 대통령의 출근길 발언. “통화량이 많이 풀린 데다가 지금 고물가를 잡기 위해서 전 세계적으로 고금리 정책을 쓰고 있는 마당에 생긴 문제이기 때문에 근본적으로 대처할 방도는 없다." 이렇게 말했습니다. 사실 미국 바이든 대통령도 비슷한 말을 했습니다. “손가락으로 클릭 몇 번하면 문제들이 해결되는 게 아니다. 인플레이션 잡기 힘들다” 이렇게 말했었습니다. 그랬더니 미국 언론이 뭐라고 했을까요? CNN은 미국 대통령이 무슨 힘이 그렇게 없냐, 나약해 보인다. 뉴욕타임스는 대통령이 정직한데, 참 무책임하다. 이런 기사를 냈었지요. 반면 한국언론은 그냥 대통령 말을 받아 쓴 기사들이 주류를 이루고 있습니다. 사실 자본주의 거시경제 문제에 대해 행정부 대통령이 할 수 있는 건 생각보다 많지 않습니다. 경기의 순환사이클은 결국 시장에서 만들어집니다. 충분히 이해되는 측면이 있지요. 다만 그렇다면 지난 문재인정부 5년 동안 그 수많은 비판 기사들은 무엇으로 설명할 것인가? 이런 질문이 생기죠. 예를 들어 4년전 코스피 2000선이 무너졌을때 한 종합 일간지, 기사 제목이. “코스피 2000붕괴, 코스닥 5% 폭락…정부 뭐하나 개미들 아우성”이었고. 그 기사 첫 문장은 이랬는데요. “아무것도 안 하는 지금의 정부, 너무 두렵다. 내가 뽑았다는 사실이 후회된다” 그때는 그럼 왜 이런 기사를 썼을까요? 이런 기사 참 많았는데 그때는 그럼 모든 시장의 현상이 다 문재인 대통령 탓이어서 그랬던 것이고. 지금은 갑자기 모든 시장의 현상이 다 외부 요인이기 때문에 이렇게 조용한 것인가요? 거시경제에 대한 근본 대책이 없다는 점은 인정한다고 하더라도. 그래서 민생 물가에 신경쓰겠다는 윤석열 정부가 가장 먼저 주창한 게 유주택자들에 대한 종부세나 재산세 인하같은 이른바 부자 감세였는데. 그럼 최소한 언론이라면 이런 정책이 과연 서민들 민생 대책이고, 물가 대책이냐를 거듭 되물어봐야 되는 것 아닙니까? 그때는 그때고. 지금은 지금인가요? 이건 좀 심하지 않나요? 안녕하십니까? 6월 21일 세상에 이익이 되는 방송 최경영 최강시사 출발합니다. 저는 KBS 최경영 기자입니다.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pfbid02j5p1XDmaRngXRKV5JiPLR4fvPPoZCNYmBgtdaGAUANkH7dnmpmg8gjHJvLGSTy86l&id=1779597619
plus68
5
0
1
“한동훈 딸 의혹, 페널티 없으면 정의도 없다” 학부모들 공분 “특권층이 돈으로 학벌 사는 것도 능력이라 생각한 거잖아요”라며 한동훈일가의 스펙쌓기의혹에 대한 한인사회의 분노가 높아지는 반면 조국일가에 그토록 분노와 저주를 퍼붓던 지식인 평론가 대학생들도 언론과 검찰이 문제삼지 않으니 쥐죽은 듯 조용하다 노예가 달리 노예가 아니다 https://m.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1046467.html?_fr=tw&s=09#cb
plus68
4
0
1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