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호인> 촬영하면서 고생 많이 한 임시완

[80년대 학생 이미지를 위해 장발로 머리기름]


임시완은 “1980년대 학생 역에 몰입하기 위해 무작정 머리를 길렀다. 

덥수룩하게 해서 1980년대 느낌이 나도록 했다”고 밝혔다.

본인도 본인 머리를 주체못할 시기 ㅋㅋ




[잘 먹이고 잘 키운 아들 이미지를 위해 살찌움]


영화 관계자에 따르면 임시완은 극 흐름상 고문당하며 점점 야위는 모습을 보여야 하기에, 

초반 일부러 몸을 키우며 체중을 늘렸다.

볼살이 동글동글ㅋㅋ

연예계 활동 최고체중이였을 듯




[고문당하고 말라가는 걸 표현하기 위해 다시 체중감량]

법정씬 촬영 중 서포트 인증인데

여기서 살 더 빼야한다고 아메리카노만 마셨다함 




[고문장면 찍다 부상 당해서 선글라스 끼고 활동]

그는 "시완이가 내게 고문을 많이 당했다. 

장소 세트 문제 때문에 일주일 내내 고문장면을 찍어야 했는데 시완이가 고생이 많았다. 

당사자도 힘들었겠지만 관객들이 이 장면을 보고 충격적이고 사실적이게 

받아들였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열심히 찍었다. 일주일 동안 굉장히 힘들었다"고 토로했다. 






부상 때문에 며칠 동안 밤이건 낮이건 선글라스 끼고 

활동 하다가 벗었는데 눈에 멍 자국 남아있고 

촬영기간 내내 말수도 적어지고

잘 웃다가도 아련하게 있고 그래서 팬들 다 걱정ㅠㅠ





[과거 고등학생 시절 씬을 위해 반삭]


하지만 갑작스럽게 깎은 머리에 대해선 궁금증이 일었다. 

아이돌 스타는 왜 밤톨머리로 헤어 스타일에 변신을 준 걸까.

이에 대해 영화 촬영 관계자는 "임시완이 송강호와 함께 

투입된 영화 ‘변호인’ 때문에 삭발을 한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제작진이 ‘컴백을 앞두고 있으니, 가발을 쓰자’고 배려해주기도 했지만, 

본인이 강한 의지를 내비쳐 삭발했다"고 전했다.




반삭으로 라스트팡





어떻게 보면 배우로서 당연한 태도이지만

아이돌이다 보니 유닛활동+행사+공연등에서

지속적으로 보여야 했는데 본인 이미지 생각보단

성실하게 작품에 임한게 멋짐!


+변호인 영화 자체도 소속사에서 출연 확정을

차일피일 미루며 간접적 반대를 했지만

 본인 의지로 강행함.



출처

안녕 난 꼬마곰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