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지도는 최고 수준인데 정작 알려진 건 거의 없는 생물...jpg

상어


"더 이상 진화할 필요가 없어서 진화를 하지 않는 완전체"

고생대부터 존재해 온 살아있는 화석 (신생대 메갈로돈이 유명)


- 상어는 원시 고대 때부터 신체 구조가 거의 변하지 않고 유지된 동물임




상어는 연구가 힘들다


- 상어의 몸 중에서 화석이 되는 부분이 턱과 이빨 뿐이라 화석도 거의 안남아서 연구가 힘듦


- 워낙 넓은 바다를 워낙 빠른 시간에 워낙 깊은 수심까지 넘나드는게 가능해서 연구가 더 힘듦


- 16cm 짜리에서부터 18m 짜리까지 크기도 미칠듯이 다양하고 그만큼 종류도 다양해서 연구가 더더욱 힘듬



=> 따라서 체계적으로 연구가 된 게 없어서 생테에 관해서도 밝혀진 게 거의 없음


=> 따라서 종류도 다양하고 연구도 힘들어서 대처법도 확실하게 나온 게 없음 (걍 안만나는게 답)




원시때부터 살아온 연골어류라 아직도 일부 상어는 아가미 뚜껑이 없어서 헤엄치지 않고 가만히 있으면 호흡도 안됨


다른 감각은 거의 없다시피 하는데 피냄새나 피 성분은 0.00001%까지 희석된 것도 감지






이 밖에도 상처나 감염이 치료가 없어도 저절로 낫는다는 연구결과도 있고 (아직 오피셜은 없음),


난태생인 상어종의 경우 새끼들이 어미 뱃속에서 배틀로얄을 벌인다는 가설도 있고 (역시 오피셜은 없음, 연구가 힘들어서...)


아무튼 인지도는 엄청 높은데 의외로 인지도 대비 미스테리와 신비로 가득한 생물이 바로 상어라고 함...!!




마무리는 정말 수많은 다양한 상어의 종류 중 가장 인간에게 악명이 높은 상어 3종으로....

황소상어


크기는 중형 ~ 중소형이지만, 기본적으로 성격이 포악하고 공격성이 심해서 몹시 위험하며, 바다뿐 아니라 민물까지 거슬러 올라가 닥치는대로 공격하여 인명 피해도 큼





뱀상어


3대 식인상어중에선 사람인걸 확인하면 공격을 덜하는 편이지만, 기본적으로 시력이 매우 나빠서 확인되기 전까진 닥치는대로 공격하는 매우 위험한 상어...

등의 가죽모양 때문에 영어론 Tiger Shark로 불리고, 먹성과 공격성이 워낙 좋아 뱃속에서 거북이 등껍질, 맥주캔, 드럼통, 중세시대 갑옷, 사람 팔 등이 발견되기도 함....


백상아리


3대 식인상어중 인지도와 악명 원탑.... 죠스 시리즈로 너무나 유명한 넘들....

육식 상어 전체를 통틀어서도 가장 덩치가 크고, 덩치가 큰데 잔인하고 영리하면서도 난폭해서 악명이 자자함..... 



볼 때마다 흡칫하는 백상아리 사진으로 마무리하게씀.....










출처


이 글 봤더니 없던 상어공포증이 생길 것 같은 기분 ..ㅎㅎ

띠용가리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