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 후 딸과 아파트로 이사 왔는데 천장에선 검은 물이 떨어지고 수돗물에선 머리카락이 나와..gif

공포영화임

못보는 사람들 뒤로가기!

GIF

마츠바라 요시미는 이혼 후 다섯 살 된 딸아이 이쿠코의

양육권을 얻기 위해 법정 소송 중이다.

GIF

비오는 어느 오후, 두 모녀는 새 집을 구하기 위해

강가에 인접한 낡고 허름한 콘크리트 아파트를 찾아온다.

GIF

그런데 엘리베이터 바닥엔 물이 고여있고,

가만히 다가오는 누군가의 손길에 돌아보면 아무도 없다.

GIF

딸 이쿠코가 갑자기 사라지는가 하면,

옥상에서 발견한 딸의 어깨엔 주인 모를 빨간 가방이 걸려있다. 

GIF


왠지 모를 불안감에 휩싸이지만

딸과 함께 아파트 305호로 이사 오는 요시미.

그러나 버려도 버려도 빨간 가방은 딸에게로 다시 돌아오고

GIF

천장의 검은 물 자국은 날이 갈수록 퍼지더니

급기야 물방울이 되어 뚝뚝 떨어지기까지 한다.


관리인에게 항의도 해보지만 무관심한 반응 뿐.

GIF


ㄷㄷㄷㄷㄷ

수돗물에선 머리카락이 섞여 나오고,

위층에선 아이 뛰어다니는 소리가 들린다.


요시미는 405호를 찾아가지만 문은 굳게 닫혀있다.

GIF

그 후로 자주 빗속에 노란 우의를 입은 여자아이의 환영을 보는 요시미

그러던 어느 날, 이쿠코의 유치원을 찾은 요시미는

노란 우의에 빨간 가방을 맨 소녀의 그림을 발견한다.

GIF

그 소녀는 바로, 유아실종 전단에서 보았던 '가와이 미츠코'

한편 시름시름 앓던 이쿠코가 405호에 쓰러진 채 발견된 날,

요시미는 그 집 문패에서 '가와이 미츠코'라는 이름을 발견한다.

GIF

며칠 후 두 모녀 앞에 빨간 가방은 다시 나타나고,

요시미는 갑자기 아파트 옥상으로 향한다.

GIF

홀로 남겨진 이쿠코 앞에, 검은 물 밑에서 솟구쳐 나온 죽음의 손길

GIF

요시미는 쓰러진 이쿠코를 안고,

서늘한 기운을 느끼며 뒤를 돌아보는데...!

공포영화 검은 물 밑에서(2002)


출처

이거 어릴때 진짜 무섭게 봤던 영화인데!!!!

지금 요런 느낌 공포영화는 잘없는듯!!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