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배한테 기타 빌린 후배가 한 짓.jpg

조니 마 : 


내 이름은 조니 마. 

영국의 레전드 밴드 더 스미스의 기타리스트지. 


오늘은 동생이 추천해줘서 오아시스라는 뉴비 밴드의 공연을 보러 왔어.


노엘 갤러거 : 


(한 곡 끝나면 기타 튜닝하느라 한 세월)


얘네 노래는 나름 괜찮은데 

한 곡 끝나면 다음 곡 나올 때까지 튜닝하느라 시간 다 날리네 


기타가 한 대 더 있다면 저렇게 오래 튜닝 안 해도 될 텐데


..형님 같은 성공한 뮤지션은 기타가 한 100대 정도는 되겠지만 

저는 가난해서 이거 하나밖에 없어요 


(갤러거 형제는 음악으로 성공하기 전에는 찢어지게 가난했음)


그래? 그럼 내가 기타를 하나 빌려주도록 하지


음, 빌려주겠다고 해놓고서 싸구려를 주면 선배로서 체면이 안 서지 


어디 보자... 내가 피트 타운젠드 선생님에게 받은 1960년산 깁슨 레스폴이 있군 ㅋㅋㅋ 

이걸 받으면 놀라서 기절하겠지?


참고 )

피트 타운젠드 : 더 후의 리더, 레전드 기타리스트


?!??!?!???! 

(노엘이 말도 못 하고 놀라는 희귀한 장면)


ㄱㅊㄱㅊ 집에 기타 100대 정돈 있어서 괜찮음

잘 쓰셈


개쩌는 기타를 들고 있으니 

노래가... 노래가 술술 나온다...!!


그 개쩌는 깁슨 레스폴은 그 이후 노엘의 메인 기타가 되었고 

그렇게 해서 나온 게 오아시스 초기 명곡 Live Forever


음... 애지중지하는 게 마치 저 기타와 사랑에라도 빠진 듯하구먼;; 

저렇게 좋아하면 돌려달라고 말을 못 꺼내겠는데.. 


그냥 준 셈 쳐야겠다


(몇 달 뒤)


전화가 왔네? 


네... 오아시스 전국 투어 도중에 노엘이 관객이랑 싸우다가

내가 빌려준 깁슨 레스폴을 관객 머리에 휘둘러서 부숴먹었다고요? 

그거 참 안됐군요... 근데요? 


...하나 더 빌려달라고요? 


알겠음 ㅠㅠ


쓰읍... 호구 잡힌 기분인데 

그런 개쩌는 기타를 잡고 노래를 불러봤으니 

평범한 기타로는 만족을 못 하겠지? 


어디... 내가 The Queen is Dead 앨범을 만들 때 쓰던 블랙 레스폴이 있군


이거 빌려줘야겠다


참고 

The Queen is Dead 

스미스가 만든 레전드 앨범


편지도 한 통 써서 보내야지


『노엘, 이거는 전에 준 것보다 좀 무거우니까

제대로 휘두르면 그 씹새끼를 골로 보낼 수 있을 거임ㅋㅋ』


그 성격 개 같은 노엘도 차마 이 기타만큼은 관객 골통 부수는데 쓰지 못하겠던지 

나중에 5집 녹음할 때 스튜디오에서 돌려드렸다고 함


펨코펌


아따 성님 화끈하시구먼유ㅎ

나도 네임드 함 하자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