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방원이 죽기 전에 세종대왕에게 남긴 마지막 유언

내가 어제 꾼 꿈이 매우 생생해서 머리 속에서 떠나질 않았다.


한시라도 빨리 너희 네 사람을 불러 꿈을 전하고 싶은 욕심이 지나쳐서 쓰러졌나봐.


이보다 더 좋은 꿈을 다시는 꿀 수 없을 것이야.


해서 과인은 이 꿈이 생전에 마지막 꿈이길 진실로 바라느니라.



전하...



어허, 주상은 아비가 마지막 꿈 이야기도 말하지 못하고 죽게 할 셈이십니까?




들려주십시오, 상왕 전하.


듣고 싶습니다.



평생 들어보지 못한 흥겨운 가락이 흘러나오고,


좋은 물건들이 넘쳐나는 곳에 서서,


한참을 구경하고 있었다.


문자와 공자가 가진 대국의 문물을 동경했더니


대국의 앞날을 보여주는구나, 그리 생각했다.




헌데 여기가 어디냐고 묻고 싶더구나. 물었다.


글쎄, 꿈에 본 그곳이 대국이 아니라 조선이라는 게야, 조선.



그 뿐이냐? 다른 나라 사람들이 우리 조선 사람들의 재주를 부러워하고,



조선 사람들의 생각이 온세상을 이롭게 하고 있더구나.




그렇다, 조선이 곧 대국이었다!


주상이 격물지능을 열심히 한 까닭으로  조선이 그리도 번창한 것이다!


모두 이방원의 아들 이도를 가장 존승한다고 입을 모아 이야기하더구나.


아비가 아니라 내 아들, 우리 주상이 존승받는 것이 참으로 좋더구나...



아, 좋다. 좋구나 좋아...





드라마 장영실
안녕 난 꼬마곰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