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트리아의 엽기 근친사건

요제프 프리츨이라는 오스트리아 전기배관공이

자기 막내딸을 11살때부터 성폭행함

GIF

딸이 18살 성인돼서 집 나갈때쯤되니

범죄사실 새나갈까봐 지하에다가 감금시켜버림


그러고선 가족들한텐 사이비 종교에 빠져서 도망갔다고 구라침


지하에다가 감금시키고 24년간 성폭행하면서

근친상간으로 자식도 일곱이나 낳음


처음에는 방 하나밖에 없어서 자기 자식들 보는앞에서 근친상간당하다가

아버지한테 간곡해서 방 네개 더 만들었다고함


이 방도 여자랑 자식들이 손으로 파서 만들었고

자식 일곱중에 하나는 죽고

셋은 딸이 집앞에 버리고 간 애라고 속이고 입양하고

나머지 셋은 지하에다가 가두고 키움


탈출하게 된 계기는 이 세 자녀중 하나가 너무 아파서 병원 보내게 되는데

이 과정에서 영양실조라던가 지능 저하같은게 눈에띄니까


의사가 여자 추궁해서 24년만에 겨우겨우 감금 사실이 알려진거임

이 사건으로 오스트리아는 세계적인 불명예를 얻어서

이례적으로 요제프 프리츨에게 무기징역선고했고


요제프 프리츨은 2022년에도 87세의 나이로 살아있음

그리고 이 사건을 모티브로해서 소설이 쓰여졌는데

그 소설을 원작으로 한 영화가 룸(2015) 이다.




지구촌갤러리 Soribada님 펌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