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김기덕 감독의 제3세계 유작 '콜 오브 갓', 베니스국제영화제 초청



故김기덕 감독의 유작이 제79회 베니스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됐다. 


26일(현지시간) 베니스국제영화제 사무국은 주요 초청작을 발표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한 가운데, 故김 감독의 유작 <콜 오브 갓>을 비경쟁부문 상영한다고 밝혔다. 

김기덕 감독은 이 작품을 준비하던 지난 2020년 라트비아에서 코로나19 감염 이후 심장 합병증으로 세상을 달리했다.


영화제 사무국은 "김기덕 감독이 편집에 대한 설명을 정확하게 남겼고, 에스토니아 감독 아르투르 베베르가 영화를 완성했다"고 전했다. 


이로 인해 이 작품은 한국영화가 아닌 에스토니아와 키르기스탄, 라트비아 등 제3세계 영화로 상영된다.


한편, 김기덕 감독은 거침없는 연출로 다양한 이슈를 만들어낸 충무로의 기린아로, 베니스국제영화제에서는 2012년 <피에타>로 최우수작품상인 황금사자상을, 2004년 <빈집>으로 은사자상(감독상)을 수상하며 세계 영화계에 작가로서의 족적을 남겼다.


한편, 베니스국제영화제는 오는 8월 31일(현지시간)부터 9월 10일까지 이태리 베니스의 휴양지 리도에서 열린다.

Social Film/Healing Qurator,Reporter,칼럼니스트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