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은퇴한지 1년만에 또 한일전 뛰게 된 김연경

2022 KOVO컵 여자부 경기는

국내팀 7팀과 일본팀 1팀이 경기를 뛰게 됐음


KOVO(한국배구연맹)가 일본팀 10팀 중에 1위인

히사미츠 팀을 초청한 것...


그리고 하필! 8월 15일 광복절에

흥국 VS 히사미츠 경기가 잡혔음


다들 알다싶이 흥국에는 김연경 선수가 있음


KOVO 측에서는 추첨제로 정한거라고 하는데

그동안 KOVO에서 김연경한테 한 행동들을 보면

진짜 추첨제일거라는 생각이 안듬


게다가 원래 대진표는 성적순으로 배치해왔는데

갑자기 김연경이 복귀한 올해 여자부만 추첨으로 돌림

왜냐면 흥국이 6위 팀이라서 원래대로하면

본인들이 원하는 그림을 못만들거든🤦‍♀️


김연경 팬 아니어도 김연경이 국가대표에

얼마나 진심이었는지는 잘 알거야

저번 도쿄 올림픽 때 다 봤을테니..


KOVO가 그런 김연경 선수를 이용해서 어그로끌려는

의도가 빤히 보여서 너무 열받음...


한일전은 이겨야 본전인거 알지?

한일전 지면 김연경 타이틀 붙은 기사가 쏟아질거고

이겨야 그냥 그나마 본전일거임...


게다가 현재 흥국생명팀은 리빌딩 중인 팀이야

아직 완전히 안정된 상태가 아니란말임..


리빌딩 중인 팀 + 어거지로 끼워넣은 한일전

김연경 팬들로써는 화나고 걱정되는 상황임...

제발 김연경 좀 그만 갈아써라....


GIF

모든걸 다 제쳐두고 한국 배구판을 위해서 돌아온

김연경 제발 국내에서 건배행배하게 해주세요 제발



출처

김연경을 담기엔 한국배협 그릇이 너무 작아 간장종지에 바닷물을 담는격


+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