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웹드라마에서 왕따당하는 아이돌 센터 역할 맡은 조유리


웹드라마 <미미쿠스>에서 걸그룹 ICE 센터이지만

멤버들한테 냉대를 받고 있는 '오로시' 역을 맡은 조유리

생일 주간이어서

대기실에 온 생일 축하 화환과 선물 사진 찍고

친구들의 축하를 받고 있었는데

옆에 있던 같은 멤버 언니 曰

"대기할 때 핸드폰 하지 말고 집중을 좀 해"

"아 네 죄송해요 언니"

"좋겠다 우리 로시는. 무슨 생일을 한 달씩이나 하네?"

(로시무룩)


이번에는 연습 끝나고 차에 타러가는 로시

다른 멤버들이 뒷자리 다 차지한 상태

(한 자리 남았는데 짐 쌓아두고 안 치워줌)

그러곤 너무 추우니까 빨리 문 닫고

'앞'에 타라는 멤버들

차 타고 가면서 눈치 없는 매니저가

팬도 제일 많고 잘하고 있다고 대놓고 칭찬하니까

째려봄ㄷㄷ

물론 연기인 거 알지만 맴찢ㅠㅠㅠㅠㅠㅠㅠ


와중에 상황극으로 다져진 조유리 연기실력이 빛을 발하네


출처

실제로 저런일 엄청 많을 것 같음...

잘나가면 질투심 쩔지..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