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탁 이 바보야! 이 나쁜 놈아! 이제 제발 힘들어하고 웃어버란 말야. 예전에 날 버렸을 때처럼 그렇게 당당하고 씩씩하게 살아가란 말야. 지금.... 내가... 너 때문에 아파. 널 위해 아무 것도 해줄 수가 없어 내가 미칠 것만 같단 말야. 사랑아! 이제 좀 행복해 질 수 없겠니? 네가 아닌 날 위해서라도... - 최정재 추악한 여자는 없다. 다만 아름답게 보이는 방법을 모르는 여자가 있을 뿐이다. _ 라 브뤼에르

나는 누구일까?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