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당근마켓 개발잔데요;; 당근마켓에 하루에 100개씩 물건을 올리는 사람이 있어요;;

안나씨는 판교에 있는 IT업계 회사에 다니고 있음


바로바로 어플 당근마켓(드라마 내에선 우동마켓)을 만든 회사!






판교 IT회사 특

대표가 젊은 남자임


사무실에 탁구대 있음


되도않는 영어이름 씀


지는 람보르기니 타고다니면서 


지출 줄인다고 탕비실에 커피 싸구려로 바꿈


그래서 두개씩 타먹는중


어디서 본건 있어가지고 짧게 회의한다고 서서 회의함


근데 꼰대소리하고 존나 길어지는중임

당근마켓에 매일매일 물건을 100개씩 올리는 이용자가 있음. 이상하지 않음?


평가도 좋고 업자도 아닌거 같은데요? 충성고객이라고 할수있죠


아니야 불량 이용자라고~~~~!


안나씨! 내가 돈 줄테니까 가서 이 사람좀 만나고 와!


만나면 뭐.. 만나서 뭐라 그래요


아무튼 만나고 와 봐! 프로필 사진 맘에 안드니까 프사라도 바꾸라고 그래!


(ㅅㅂ 일하기 좃같네,,,)


고민하던 안나씨는


거북이알님과 직거래 약속을 잡음


두리번두리번


혹시,, 당근,,,,^^


특별할거 없는 회사원 같은데..


거래완


그럼 이만...^^


저기요 잠싀만요!!!!




당근마켓에 왜 그렇게 물건을 많이 올리는지 물어보자

같이 점심 먹자는 거북이알님

거북이알님이 포인트로 사주는 샌드위치를 먹으며

이야기를 듣는 안나씨


거북이알 님에겐 무슨 일이 있었던걸까?



KBS 드라마 스페셜 2020 일의 기쁨과 슬픔 


웨이브에 있습니다.

KBS 홈페이지에서 다시보기도 됨(무료)



원작소설 장류진 <일의 기쁨과 슬픔>



출처

뭐야,너무 궁금해 거북이알 님 대체 회사에서 무슨 일이 있었던 거예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