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고 싶어

하고 싶어 보고 싶고, 만지고 싶고, 사랑하고 싶어. 날씨나 지겹다는 얘기 나누고 싶고, 같이 찬 공기를 마시고 싶고, 무표정한 얼굴 보고 싶어. 내가 외로운 이유는 이런 것 없어서가 아니라 이런 바람 그대로가 외로움이야. (해봤자 바뀔 건 없다는 건 알고 있어..) - - - 하릴없이 구플이나 블로그에 글도 못 쓰고 며칠이 가버렸네. 내일이 금요일이지만 요샌 매일 매일이 월요일 같아. 내일도 그럴 거야. 무엇 때문에 살고 있는지, 무엇을 바라고 살고 있는지 되돌아보는 시간이 부족한 건 다 열정이 사라졌기 때문인 걸까? 아니면 애초에 열정을 만들지 않아서일까?

Whizz Xanadu : 위즈, 꿈을 찾아서 whizzr.blogspot.com | Start : 2013. 10. 1.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