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리분지 알봉둘레길.

오전에 저동 옛길과 도동 해안산책길을 걸어 피곤한 다리를 끌고 나리분지로 향했다.

가는 길에 관음도 현수교에 올라 구경도 하고, 관음도 올라가는 길은 공사중인지 폐쇄되어 아쉬웠다.

나리분지 야영장 주차장에 차를 대고 알봉 둘레길 오른쪽으로 추산 용출소를 향해 출발했다.

마가목길 끝부터 내리막 콘크리트길로 추산 용출소까지 이어져 있었지만 2012년부터 샘물사업 한다고 일반인 접근금지 안내문과 함께 내려가는 문이 잠겨 있었다.

왼쪽 비포장 둘레길로 내려간 만큼 올라가는데 둥글레, 비비추 군락과 만병초, 마가목, 동백나무가 많았다.

골짜기 끝 깃대봉 시작점에 600m 길이의 넓은 메밀밭이 펼쳐져 장관이었다.

투막집과 호장근 밭을 구경하며 원점으로 돌아오는 6km 둘레길을 걷는데 2시간 남짓 걸렸다.

점심을 거른 탓에 저동으로 돌아와 2인분 셋트 독도새우 13만원 짜리를 시켜 새우회와 튀김, 게새탕을 먹었다.

탕으로 먹으면 닭새우와 꽃새우 12마리 회와 튀기을 주고 찜으로 먹으면 20마리를 주는데 회도 없고 탕도 없다고 한다.

큰 호기심이라는 밑천으로 역사와 식물, 영화, 시쓰기를 좋아하는 Albert Shin.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