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수 업계평이 항상 좋은 이유

13년지기 스탭들에게


"너희가 나한테 잘해주는건 당연한게 아니야, 내가 감사한거지. 잘해줘서 고마워.."



이선균 曰


"스탭들을 대하거나 후배들 대할 때도굳이 이렇게까지 할 필요가 있을까? 싶을 정도로 하셨다."




GIF

여자 스탭들 먼저 타라고 뒷자석 문 열어주는 김혜수


본인은 앞자리 조수석에 탐




콜 타임 2시간 전부터 현장에 도착하고,


스탭들이 자신 때문에 기다리는 걸 끔찍이 싫어한다.


이번 드라마(하이에나) 스탭들이 김혜수를 진심으로 존경했다.


- 드라마 하이에나 제작자




20년전, 19살 고딩이 촬영장 알바하다가 전선에 걸려 넘어지면서 이빨 나감


촬영 중단되고 욕하는 사람들 사이로 김혜수가 조용히 다가와서 위로해주고 병원보내줌


심지어 김혜수 매니저가 등장해서 병원비 다내줬다고 함




"김혜수처럼 유명한 배우가 나처럼 잘 알려지지도 않고, 


신경쓰지 않아도 되는 후배까지 마음을 써줘서 감동했다"




- 배우 송지인









스탭들, 후배들, 막내들... 현장에서 가장 약한 존재들한테 35년째 잘함


아주 당연한 일인데 이게 절대로 쉽지 않다는 걸 연예계 근처에서 일하는 사람들은 알거야 ㅋㅋㅋ



출처

자기보다 낮은 위치에 있는 사람한테 잘 대해주는게 진짜 멋있는 사람이라고 생각해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