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 여덟살의 일요일

열 여덟살 소년에게 가족 전원이 모인 집은 너무 비좁다. 일요일은 입 밖으로 내기에는 너무도 사소한 슬픔이 가득 차 있다. 똑같은 일요일, 똑같은 단란함, 잠시 동안 중단된 일상, 방치된 과일이 썩어가는 것 같은 완만한 우울과 이튿날부터 평상시의 '일상'이 또다시 시작될 거라는 예감이 이러한 것에 착 달라붙어 있어서 하찮은 비애가 감도는 것이다. -온다 리쿠<구형의 계절> -사진출처: 영화 '아무도 모른다' 스틸 컷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