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자 5개 훔친 죗값 50만원… 지명수배된 80세 폐지 노인



10년 전 연락이 끊긴 아내와 자식들에게 소득이 있어 기초생활수급대상자도 되지 못함


2017년 버려진 줄 알았던 천막 주워서 3천원에 팔았다가 절도죄로 고소당함

2심에서 무죄가 떴지만 검찰이 다시 항고함.

대법원까지 가서야 겨우 무죄확정받음


2018년엔 버려진 박스에 감자 5알 있는거 모르고 가져갔다가 또 절도죄로 고소당함

박스안에 감자가 있었던거 알고 바로 돌려줬지만 벌금 50만원 나옴


반지하 집에서 지명수배 상태로 지내는 중



-



누구는 죽을 죄를 지어도 훈방인데 약자에게는 너무 가혹한 처벌을 내리니... 아무리 일이라고 해도 검찰은 뭘 하는 건가요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