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년간 거짓말을 하다가 자살한 아내[스압]

2010년. 한 커플이 결혼을 했음.



여자는 자산관리공사에 다니고 있었고 부모님이 기업의 임원이었음.

부유한 여자쪽에서 고가의 아파트를 한채 해왔다고함 

남편은 아내 쪽 집안이 엄청 잘사는줄 알았다고함


그 아파트를 팔고 2년전에는 경기도에있는 20억짜리 고급 빌라로 이사를 했음

결혼생활 7년동안 아내와 2명을 자녀를 낳고 재미나게 결혼생활을 하던 남편

그러던 어느날....


아내가 7월10일 친구집에 다녀온다고 나가고 이틀뒤 경찰에서 자살했다는 소식이 들려온것임


그런데 아내의 장례식장에서 놀라운 사건이 벌어지게됨


장례식장에서 만난  장모님은 결혼식장에 왔던 그 장모님이 아니었던것


알고보니 그사람들은  아내가 돈을 주고 고용한  가짜 장인 장모님....


문제는 그뿐만이 아니라 지금 살고있는 20억짜리 빌라가 월600 월세였던것


가정에는 상당히 충실했다고함


사망하기 전날에도 남편지인들 가족까지 초대해서 함께 저녁을 가졌음


아내가 죽고 아내의 차에서 발견했다는 고지서들...

여기에는 각종 고소장과 대부업체에서 보낸 독촉장들이 있었음



그리고 이어서 나타나는 아내에게 사기를 당한 사람들. 알고보니 남편의 직장동료였음

아내는 자산관리공사 다녀서 싸게 아파트 사는법을 알고 있다며 남편 동료에게 투자를 권유했음

수억원을 아내에게 보냈다고하는 사람들


아내의 실체가 드러나자 혼란스러워하는 남편


아내가 다녔다고하는 자산관리공사에가서 확인을 해봤지만 이 회사 직원이 아니었음 .

결국 거짓말한것임


과연 그시간동안 아내는 뭘 했을까


계좌를 분석해본 결과 남편 지인들에게 투자받은 돈들은 또다른 박씨라는 사람의 계좌에 보내졌음


그 박씨라는 사람도 알고보니 아내에게 16억을 투자했던 사람이었음


자사관리공사에 다니고 아버지가 해외에서 기업을해서 주식을 싸게 살수있다며 박씨에게 투자를 권유 16억을 투자받았음

그러나 그 돈들은  월600의 집세와 다른 사기친 사람들 돈을 돌려주는데 이용되었음 


결국 박씨가 고소한다고하자 아내는 다시 남편의 동료들에게 사기를 쳐서 박씨에게 그돈을 보내고 있었던것임


그런 사건이 벌어지는것은 정말 몰랐다는 남편 


그녀가 죽기전 남겼다는 유서

하나는 남편 하나는 친한언니 또하나는 16억을 투자했던 박씨 그리고 나머지는 자신이 자살했던 펜션의 사장에게 썼음


박씨에게 고소를 당해 마지막으로 변호사와 상담했다는 아내


아내가 죽기전 마지막으로 16억 투자했던 박씨에게 남긴 메세지


그리그리고 공판기일이었던 10일 아내는 펜션으로가 자살을 결심한 다른 3명과 동반자살을함

죽어죽어서 이곳에 잠든 아내

[출처]SBS 궁금한 이야기 Y

370회(2017.08.04) - ‘내조 여왕의 두 얼굴 10년을 함께한 내 아내는 누구인가?’ 편


출처

어마나.. 저렇게 사기치는데

남편이 몰랐다니 ㅜㅜ 안타깝..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