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행길과 인생길 / 손희락

산행길과 인생길 / 손희락



정상을 향하여

땀 흘리며 걷는

산행길은

이 세상을 걸어가는

인생길과 같습니다.


어디선가 불어오는

스쳐 가는 바람에

발걸음이 가벼워 지듯

그대는 사랑의 바람으로

삶의 땀을 씻어 주는

소중한 사람입니다.


그대가 일으키는

행복의 바람으로

삶의 기쁨을 알았고

큰 나무 그늘 같은

그대의 품속에서 쉼을 얻습니다.


앞만 보고 달려온

인생길은

정상에 올라 버린

산행길 같아서

이제 내려갈 일만 남았습니다.


힘들게 올라온 젊음보다

내려가는 중년의 삶이

더 고독할 수 있겠지만

인생의 밤이 오기 전에

뜨거운 사랑을 하십시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