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06

뻗은 가지 가시는 앉아라도 피하고서 같은 바람이다 할 수 있는 곳에는 버티고 앉았습니다 아침 낮 저녁 밤을 바라보니 그 딱딱함이 그저 나를 위한 대답만은 아님을 알게 되었습니다 낮의 그늘이 날 위한 것은 아닐지 몰라도 내 땀은 잘도 식혀주었습니다 그는 그런 존재입니다 함께 함은 어찌되었든 좋은 것이었구요 자존심이 싸서 나는 쭉 그리만 해 볼 생각입니다 같은 바람이다 하는 것에 몸 가루 같이 날리면서 때때론 지난 구름 맞추기나 해보자 하렵니다 상석.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