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iraculous Journey of Edward Tulane(에드워드 튤레인의 신기한 여행)

진정한 사랑을 깨닫는 토끼인형이야기 처음 책을 구잊하게된건 저렴한 가격과 원서와 한세트라는 1+1의 기분좋은 느낌때문이었다 그리고 밑의 한마디 별그대에서 나왔던 책입니다 라는 ㅡㅡ 멋진 삽화와 읽기 쉬운 내용으로 개인적으로는 한글판보다는 원서를 권한다 역시나 감정적 내용의 전달은 원본을 따라갈수 없는듯 많은 일들을 경험하면서 튤레인씨는 마음이 조금씩 조금씩 아파왔고 자신이 느낀 사랑이라는 감정을 깨달으면서도 그 비극적 결말에 항상 슬퍼했다 하지만 그 사랑의 슬픈 결말들이 튤레인씨에게 고통도 주어지만 반대로 깨달음과 작은 행복들도 준듯하다 사랑을 깨달아가는 멋진 토끼인형 이야기 "Open your heart," she said gently. "Someone will come. Someone will come for you. But first you must open your heart." The door closed. The sunlight disappeared. Someone will come. Edward's heart stirred. He thought, for the first time in a long time, of the house on Egypt Street and of Abilene winding his watch and then bending toward him and placing it on his left leg, saying : I will come home to you. No, no, he told himself. Don't believe it. Don't let yourself believe it. But it was too late. Someone will comm for you. The china rabbit's heart had begun, again, to open. The Miraculous Journey of Edward Tulane written by Kate Dicamillo irrustrates by Bagram Ibatoulline BIR publishing 한글판 비룡소 출판사 김경미 옮김 원서의 감동이 엄청나서 끝나고 바로 한글판을 읽었다 하지만 원서의 감동을 이겨낼수는 없네

때론 미친듯이 때론 게으른듯이 미래의 모퉁이집 주인 희망함 ㅋ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