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잎 소곡(小曲) 내사 아무런 바램이 없네 그대 가슴 속 꽃밭의 후미진 구석에 가녀린 하나 풀잎으로 돋아나 그대 숨결 끝에 천년인 듯 살랑거리고 글썽이는 눈물의 이슬에 젖어 그대 눈짓에 반짝이다가 어느 늦가을 자취없이 시들어 죽으리. 내사 아무런 바램이 없네 지금은 前生의 숲속을 헤매는 한 점 바람 그대 품속에 묻히지 못한 씨앗이네. 문덕수님의 "풀잎소곡"에서

부산 민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