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위크에서 만난 모델들의 리얼 백팩 스타일링 분석

패션위크 속 빠질 수 없는 것 중 하나는 런웨이 모델들의 스트리트 패션이다. 2015 S/S 서울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지금, 패션피플들은 거리에 스쳐지나가는 모델들의 스트리트 패션에 열중하며 그들의 스타일링 분석에 한창이다. 특히 올해는 각자의 개성을 살리면서도 공통적으로 선택한 ‘백팩’이 이목을 끌었다. 개성 강한 모델들과 유명 패션 블로거로 알아본 이번 시즌 백팩 트렌드를 분석해 봤다. + 텍스처에 주목한 백팩 페브릭 텍스처가 두드러진 백팩은 무심한 듯 시크한 스타일링으로 제격이다. 올록볼록한 악어부터 이그조틱한 뱀피 등의 문양은 야생적인 분위기와 거친 느낌을 줘 시니컬한 멋을 선사한다. 이번 시즌에는 고급스럽고 모던한 감성의 백팩에 이들 텍스처가 가미된 제품이 트렌드로 인기를 끌고 있다. 모델 강초원은 청량한 블루 컬러의 톱과 팬츠를 톤온톤으로 매치한 후 악어 가죽 백팩으로 포인트를 살렸다. 김예림은 전체적인 블랙패션에 그레이와 블랙이 배색된 백팩을 착용해 모던한 느낌을 강조했다. 지이수의 경우 짧은 가죽 미니 스커트와 블랙 선글라스에 텍스쳐가 두드러진 배색 백팩으로 강렬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멋을 발산했다. + 스터드로 락시크 무드 감성을 더한 백팩 텍스처 백팩에 이어 메탈 소재의 스터드 장식이 더해진 백팩 역시 락시크 무드로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토트백은 물론 백팩으로도 활용 가능한 빅 사이즈의 스터드 백팩은 많은 물건을 수납할 수 있어 선호되는 추세이다. 모델 도혜진은 미디 스커트에 그레이 컬러의 스터드 백팩으로 도회적인 무드를 연출했으며, 패션 블로거 김민경은 발목을 드러낸 팬츠에 블루 컬러 퍼와 스터드 백을 믹스매치 해 유니크하면서도 시크한 매력을 선보였다. 블로거 김소영은 스냅백과 하이 부츠, 여기에 스터드 백팩을 매치해 여성스러우면서도 섹시한 매력을 과시했다. + 미니멀한 디자인에 깔끔한 컬러 포인트로 승부 전체적인 스타일에 있어 확실한 포인트를 주고 싶다면 뚜렷한 컬러 아이템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클래식한 룩과 컬러 백의 매치는 단조로운 룩에 활기를 더하는 것은 물론 세련된 인상을 심어주기 때문. 단 컬러가 두드러지기 때문에 미니멀한 디자인의 백팩을 선택하는 것이 트렌드를 섭렵하는 키 포인트다. 모델 변우석은 가을 분위기가 감도는 카키 컬러의 롱 아우터에 팬츠와 클래식한 구두를 착용한 후 톤다운 된 카키 컬러의 스포티한 백팩을 톤온톤 매치해 시선을 모았다. 스트라이프 팬츠에 니트와 목도리로 댄디한 스타일링을 선보인 모델 김기범은 화이트 컬러의 백팩으로 마무리하며 자칫 어두울 수 있는 가을 패션에 깔끔함과 밝은 이미지를 더했다. 블로거 이지현은 클래식한 코트와 부티에 레드 백팩을 매치해 원포인트 스트일링을 선보이며 상큼하고 세련된 룩을 연출했다. 출처 : ⓒ 패션서울 | WWW.FASHIONSEOUL.COM

Beyond Global Magazine, FashionSeoul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