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안하지마..

아무말도 생각나지 않았다 '미안해' 라는 단어가 내 수화기를 통해서 귀로 전달 됬을때 머릿속이 백지가 되고 가슴이 먹먹했다 그 어떠한 질문도 할 수 없었다 하고싶은말 할 수 있는 말은 많았지만 어떠한 말을해도 너와나의 결말은 바뀔수 없을것 같았다 혼자 있는 차안에서 나를 위로해주는 건 눈물뿐. 너와 대화를 나누던 어느 순간부터 너의 목소리는 들렸지만 말은 들리지 않았고 날 보는 너의 차가운 눈빛과 태도가 가슴 시렸다. 그때 내앞에 당신이 내게 너무 잔인했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