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중이 잘 안 되면 접촉하고 있는 감각에 주의를 기울인다 아무리 노력해도 집중력이 떨어질 때에는 책상을 떠나 걷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책상에 앉아 하는 일이 아니라 청소, 요리, 농사일을 할 때에도 자신의 손이나 발이 접하고 있는 감각에 의식을 집중해 보면, 머릿속에서 쓸데없는 생각이 줄고 작업에 집중할 수 있게 된다. 청소하는 순서 등 꼭 필요한 것만을 생각하면서, 빗자루나 청소기를 잡은 손에 힘이 들어가는 방법에 집중하면, 다른 것은 생각하지 않게 된다. 대체로 신체를 움직여 무언가에 접한다는 행위에는 적당한 자극이 있기 때문에, 긴장을 푸는 데에도 도움이 많이 된다. - 코이케 류노스케의 <생각 버리기 연습> 중에서

나는 누구일까?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