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과 5분 전 일이다. 도통 정리가 되질 않았다. 밤을 새고 몽롱한 가운데 15시간의 긴잠. 일어나서도 개운한 느낌이 없다. 오히려 몰려오는 피로는 몸을 더 억눌러 답답한 가슴을 좀처럼 쉽게 놓아주질 않는다. 다시한번 심호흡을 크게 해봤지만, 15시간 전에 상황으로 돌아왔다. 딱딱하게 굳은 입술을 녹이려듯 둔하고 느려진 움직임으로 15시간 전에 일어난 상황을 정리한다. 그리고 그 5분 전에 받았던 문자 내용을 다시 보면서 침묵에 침묵으로 숨소리도 귀따가울만큼 들려진다. [미안해요.] 문자로 시작했던 그녀와 나 사이에 모든 게 모조리 무너진 느낌.   첫통화를 했을 때. 목소리 듣기전부터 주고받던 문자가 몇십번.. 아니 몇백, 몇천번일까. 덕분에 긴장없이 편안하게 전화를 걸었다.   신호가 가고 기계음소리가 끝나자 무엇인가를 내려놓는 소리. 그리고 잔잔하게 들려지는 피아노. 연주가 끝나면서 첫 통화가 그렇게 끝났다. 전혀 경험하지 못한 피아노 연주를 내 귓가로 나 홀로 들을 수 있었던 황홀한 경험이라면 모를까.. 문제라고 하기엔..이미사랑에 빠진 것 같은 착각... 사랑에 열병을 앓고 후에... 그녀를 만나기로 약속을 했고 첫 만남이 이뤄졌다.   그녀를 만나고 나서야 나는 15시간이라는 긴잠을 자게 되었다. 그녀가 내게 너무나 큰 혼란을 줬으니까.   그녀는 벙어리 alyssum [검은우산이야기 중]

영화 ・ 남성스트리트패션 ・ 스킨케어 ・ 남녀차이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