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언주 3점슛 6개 맹폭, 우리은행 4연승 질주.,

춘천 우리은행이 부천 하나외환을 상대로 80-46의 대승을 거두며 개막 후 4연승을 내달렸다. 하나외환은 부상으로 이탈한 토마스와 김정은의 공백을 채우지 못했다. ​우리은행은 14일 부천실내체육관에서 펼쳐진 2014-2015 KB국민은행 여자프로농구 부천 하나외환과의 경기에서 주전 선수와 후보 선수들의 고른 활약으로 대승을 거뒀다. 박언주가 3점슛 6개로 18점을 올렸거 두 외국인 선수 샤샤 굿렛과 샤데 휴스턴이 가각 12점, 16점으로 승리에 기여했다. 경기 초반부터 우리은행의 외곽포가 불을 뿜었다. 이승아와 임영희의 연속 3점으로 앞서나갔다. 하나은행도 백지은이 3점으로 응수했다. 하나외환은 높이의 열세를 지역방어로 극복하려 했지만 우리은행의 무차별적 공격에 속수무책이었다. 우리은행의 주 득점원인 샤데 휴스턴을 막기 위해 트랩 수비와 더블팀 수비를 번갈아가며 사용했다. 하지만 우리은행은 샤데 휴스턴만 있는 것이 아니었다. 박혜진, 임영희는 물론이고 교체 투입된 강영숙, 박언주도 득점에 가담하며 하나외환을 괴롭혔다. 1쿼터 결과 21-10 , 하나외환은 우리은행의 수비에 막혀 이렇다 할 공격을 펼치지 못했다. 2쿼터가 시작되자 우리은행은 샤데 휴스턴 대신 샤샤 굿렛을 투입하며 높이의 우위를 살려 득점에 성공했다. 하나외환은 계속해서 지역방어를 사용했지만 우리은행은 원활한 볼 흐름을 이어가며 공격 기회를 만들었다. 박언주가 연속해서 3점을 터트렸고 김단비, 이은혜까지 득점에 가담했다. 반면 하나외환은 2쿼터 5분이 지나서야 첫 필드골이 성공됐다. 하나외환은 심스가 분전했지만 다른 선수들의 득점 지원이 없었다. 전반이 종료될 때 점수는 42:15. 이미 벌어질 때로 벌어진 점수 차였다. 3쿼터가 시작되자 하나외환은 자신들의 장점은 빠른 템포의 공격을 시도했다. 3쿼터 초반 심스의 연속 득점으로 추격을 하는 듯 했지만 우리은행도 방심하지 않았다. 강영숙과 휴스턴이 득점에 성공했고 박혜진의 3점까지 적중하며 점수차는 ​오히려 더 벌어졌다. 하나외환은 우리은행의 강력한 수비에 막혀 공격제한시간에 쫓겼고, 쫓기며 던진 슛은 번번히 림을 빗나갔다. ​4쿼터에도 우리은행의 득점 행진은 계속 이어졌다. 박언주의 고감도 3점포는 계속됐고 출전기회가 적었던 이은혜, 김단비 또한 쏠쏠한 활약을 하며 결국 80-46으로 경기를 마무리 했다. ​ 사진 :WKBL 홈페이지​

야구를 제일 좋아하지만 다른 스포츠도 다 좋아하는 글쓰기를 좋아하는 지극히 평범한 사람입니다. blog.naver.com/allplayer12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