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엽 길을 걷다 / 정연복 낙엽이 누워 있는 길을 걸어가네 보도블록 사이사이 낙엽을 피해 발걸음 딛네 세상 살아가며 죄를 많이 짓는 내가 어찌 낙엽을 함부로 밟을 수 있으랴. 기어코 겨울 너머 연초록 새순으로 돋아 한철 푸른빛으로 온 세상 환히 밝히고 잠시 온몸 고운 단풍 물들었다가 이제는 떠나야 할 때 고분고분 목숨을 거두는 저 작은 한 잎 한 잎마다 성스러운 생의 자취를.

부산 민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