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건창, 류현진 이후 첫 신인왕 출신 MVP?

류현진 이후 사상 두 번째 신인왕 출신 MVP가 탄생할까? 한국프로야구 사상 첫 200안타 주인공 서건창(25·넥센)이 또 하나의 역사에 도전한다. 서건창은 18일 열리는 2014년 프로야구 MVP 시상식 후보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팀 동료 박병호·강정호·밴헤켄(이상 넥센) 그리고 밴덴헐크(삼성)와 함께 최종 후보 5명에 포함됐다. 그 중에서 가장 유력한 후보가 바로 서건창이다. 서건창은 올해 128경기 모두 나와 타율 3할7푼 201안타 7홈런 67타점 135득점 48도루를 기록했다. 프로야구 사상 첫 200안타의 역사를 새롭게 쓰며 타율·안타·득점 3개 부문 1위에 올랐다. 역대 한 시즌 최다 3루타 17개도 기록했다

고급통계기반 야구 데이터 분석/야구 커뮤니티 https://www.facebook.com/BaseHome.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