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성적에 목매는 교육 독친(毒親)

※ 정말 내 주위에는 일명 『공부의 신』이 유난히 많았다. 강남 8학군 중에서도 반포는 전쟁터였던 것 같다. 내 초교 동창이자 친구 7명은 중학교 연합고사 200점 만점자였다. 나는 196점이었지만, 우리 부모님은 창피하다며 그 해 중학교 졸업식에 오지 않으셨다. 내 학력고사 성적으로는 『부모님』이 원하는 학교에 갈 수 없었다. 할 수 없이 나는 재수를 했었고, 1년뒤 똑같은 성적으로 할 수 없이 건국대에 진학했다. 40이 넘어서야 나는 겨우 내가 건국대 출신이라는 것을 더듬거리지만 말할 수 있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4/11/22/2014112200198.html?r_ranking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