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육아팁] 아이가 떼쓸 때, 하지만 조금 지칠 때 아이보기 팁 5가지 (17개월)

@cmyun님께서 좋은 제안을 하셔서 제가 아이키우면서 소소하게 쌓아둔 팁을 한번 적어볼께요 모든 아가들에게 통하는 것은 아닐테지만 혹시 한두개는 도움이 될 수도 있으니깐요 저희 아가는 17개월이고, 여아입니다. 조큼은 산만하고 예민한 편이고요. 밤에도 잘 깨서 울고, 떼쓰는 것도 잘하고 밥도 그렇게 잘 먹는 편은 아닙니다 (얌전한 아이가 되었으면 하는 제 바램은 어느새 하늘나라로 ㅋ) 그래서 가끔은 저도 너무 지쳐 아이가 혼자 잘 놀게 하는 팁을 몇개 만들었는데 다음과 같아요 1. 큰 뻥튀기 과자를 준다 엄청 큰 뻥튀기 과자를 주면 매우 좋아하면서 얼른 낚아채 돌아다니며 혼자 야곰야곰 잘 뜯어먹어요 ㅎㅎ 이 때 저는 잠시 쉽니다 2. 약간은 시끄럽게 동요를 튼다 (엄청 크게는 아니지만 그래도 꽤 잘 들리게) 이렇게 되면 갑자기 분위기 전환이 되므로 지혼자 엉덩이를 흔듭니다 ㅎㅎ 물론 저도 같이 엉덩이를 흔들어야 하지만. 음악을 들으면 (물론 아이 동요긴 한데) 저도 스트레스가 풀리더라고요 3. 그날 할 샤워를 일찍 시킨다. 어차피 샤워는 한번 시켜야 하고, 저녁 7시인데 엄청 떼쓰고 있으면 일단 빨리 화장실으로 데리고 들어갑니다. 욕조에 앉아서 물놀이 하는 거 엄청 좋아하거든요. 욕조에는 물을 붓고 쏟을 수 있는 컵 같은 거 한두개 주면 그 컵에 물을 받았다 부었다 엄청 잘 놀아요. 아이를 물끄러미 지켜보며 저도 조금 쉴 수 있고요. 일단 샤워를 좀 길~게 하고 (대야에서 혼자 노는 시간 포함) 나오면 자기도 한 풀 꺽여있는 상태라 저도 좀 다루기 쉽습니다. 4. 귤껍질 놀이를 합니다. 큰 쟁반에 귤을 몇개 두고 (씻어서) 귤껍질을 제가 까면 귤껍질을 더 잘게 부수는, 쪼개는 놀이를 하는 것을 좋아해요 ㅋㅋ 저는 귤을 하나씩 먹으면서 (아이는 시다고 생각하는지 그렇게 잘 안먹어요) 껍질을 쟁반에 두면 그것가지고 잘 놀더라고요 5. (아이가 밥을 잘 안먹을 때) 쟁반에 밥과 반찬을 살짝식 펼쳐 놓습니다. 이러면 아이가 신기한듯 손으로 밥과 반찬을 휘적휘적 오므락 거리며 만지다가 조금씩 자기 스스로 입에 뭔가 넣더라고요 엄청 느린 방법이긴 한데 안먹고 징징할 때 가끔하면 효과가 있더라고요. 잘 타이밍봐서 제가 아이 입으로 음식 넣는거 시도하기도 하고요. 밥을 김으로 싸서 쟁반에 놔두면 간혹 잘먹기도 해요 ㅎㅎ 이상 여기까지 저의 소소한 팁이었어요 ㅋㅋ 도움이 되실까 모르겠지만 저한텐 이 방법이 큰 도움이 되더라고요 ^^ 다른 맘분들도 정보도 많이 보고 싶어요~~ ● 참, 생생육아팁 event 설명 카드는 (혹시 모르실 분 있으실까봐) 이거에용 http://www.vingle.net/posts/601247

Make an impact in the world!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