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손 불펜' 권혁, 김성근 야구의 꽃이 될까

한화 김성근(72) 감독은 마운드 운용이 남다르기로 유명하다. 쌍방울 시절부터 불펜투수 활용을 극대화한 '벌떼야구'로 잘 알려졌다. 각 투수들의 능력을 적재적소에 쓸 수 있도록 했다. 그 중에서도 가장 핵심이 바로 불펜의 왼손 투수들이었다. 김성근 야구의 꽃이었다.

고급통계기반 야구 데이터 분석/야구 커뮤니티 https://www.facebook.com/BaseHome.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