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네스카야, 정상? 비정상?

불륜 논란에 휩싸인 터키 출신 방송인 에네스 카야(30)가 결국 방송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에네스는 하차 입장만 전달했을 뿐 논란에 대해 입장을 전하거나 해명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JTBC ‘비정상회담’ 제작진은 “에네스 카야의 루머 진위와 상관없이 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며 “기존 녹화분은 최대한 편집해서 내보낼 것”이라고 2일 밝혔다. 에네스가 신작영화 소개 내레이터로 참여했던 ‘위클리 매거진:영화의 발견’ 측은 이번 주 방송부터 전문 성우로 내레이션을 교체할 방침이다. 채널CGV ‘로케이션 in 아메리카’는 방송 여부 자체가 불투명해졌다. 앞서 에네스는 불륜 논란에 휩싸였다. 최근 다수 온라인 커뮤니티에 에네스가 자신을 총각이라 소개하며 여성들에게 접근했다는 주장이 담긴 글이 게시된 것. 게시글에는 에네스가 자신이 유부남이라는 사실을 숨긴 채 모바일 메신저로 여러 여성들과 대화를 나누며 총각 행세를 했고, 실제로 젊은 여성들과 만남까지 가졌다는 내용이 담겨져있다.

정치,경제,연예 등 각 분야의 뉴스를 카툰,웹툰, 만평으로 소개하는 뉴스만화매체, 미디어카툰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