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은 밤 깜빡이는 전등불 때문에 머리가 아파왔다. 등을 꺼버린 후 찾아온 암흑과 시계 초침소리마저 들리지 않는 정적속에서 문득, 가장 나 자신이 되어감을 인식했다. 홀로 어둠속에 있을 때 완벽한 감정의 나체가 될 수 있으며, 비로소 나를 찾을 수 있었다. 편안함 속에서 잠이 들며 눈뜨지 않기를 바랬다.

자기만족의 공간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