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 있는그대로의 나를.... 모든걸 내놓고 죽을만큼 사랑했던 사람과도 모른체 지나가는 날이 오고... 비밀을 공유하며 모든걸 주어도 아깝지 않던 가까운 친구가 전화한통 하지않을 만큼 멀어지게 되는 날이오고, 죽이고 싶을 만큼 미웠던 사람과 웃으면서 아무렇지도 않게 만날수 있듯이 시간이 지나면 이것 또한 아무것도 아닌것을... 이미 변해버린 사람을 탓하지도 말고 떠나버린 사람또한 붙잡지도 말고 그냥 그렇게 봄날이 가고 여름이 오듯이 내가 굳이 그 사람을 멀리하지 않아도 떠날사람은 자연스럽게 멀어지게 되고, 내가 굳이 아둥바둥 매달리지 않아도 내옆에서 함께 해줄 사람은 무슨일이 있어도 내옆에 남아있어준다. 내를 사랑하고 존중하고 배려하고 아껴주지도 않는 사람에게 내마음과 정성을 쏟아놓고 내가 해준대로 해주지 않는 그들에게서 또다시 상처를 받으면서 다시오지 않을 꽃같은 젊음의 시간을 힘들게 보낼필요는 없다... 비바람이 불어 흙탕물을 뒤집어 썼다고 꽃이 아닌가... 다음에 내릴비가 다 씻어준다...... . . . . . 지금 젊을때는 누구나 실수를 하는거다. 아기는 걸을때까지 삼천번은 넘어지고 나서야 겨우 걷는법을 스스로 배우게 된다. 나또한 이미 삼천번은 넘어졌다.. 다시 일어날 사람이 별 일도 아닌것에 죄절하지 말자.. 이세상 살면서 가장 슬픈것은 너무 일찍부터 죽음을 생각하게 되는 것이고.. 가장 불행한것 또한 너무 늦게 사랑을 깨닫는 것이다. 아무리 자기가 잘났다고 교만을 떤다고 해도 결국 하늘아래 놓여있다는 것은 누구나 마찬가지인 것을... 높고 높은 하늘에서 내려다 보면 다 똑같이 별거아닌 그냥 생물일 뿐인데... 아무리 키가 큰 사람일지라도 하찮은 나무보다도 크지 않고,, 아무리 빨리 달린다는 사람일지라도 하찮은 동물 보다도 느린것을... . . . . . . 나보다 못났다고 짓밟고 올라서려고 하지도 말고 나보다 잘났다고 시기하고 질투도 하지 말고,, 그냥 있는 그대로의 나 자신을 사랑하면서 살아야 한다... 하늘아래 있는것은 다 마찬가지일테니까....

부산 민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