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상 옳은 이야기만 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하지만 들어도 별 감흥이 없습니다. 그건 아마도, 그 옳은 이야기 속에 자신을 숨기고 있기 때문은 아닐까요? 다른 사람들과의 진정한 교감을 위해서는 자신의 깊고, 연약한 부분까지 다 보여줄 수 있어야 합니다. - 혜민 스님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 중에서

나는 누구일까?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