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 차는 게 일인데 엄한 거 걷어찰 판

"(상략)강릉시청 선수들은 시 조례규칙에 따라 1년 주기로 재계약을 한다. 구단이 계약이 만료되는 선수와 재계약을 하지 않는 건 납득할 수 있는 일이다. 문제는 적절치 못한 과정이다. 수년간 강릉시청을 위해 뛴 다수의 선수들은 갑작스럽게 온 문자 한통에 일자리를 잃었다.(하략)" 정리되기 한 달 전에 알려줬으니 문제될 것 없다는 프런트. 나갈 곳 없을 때 갑자기 알려주면 어떡하냐는 선수들. 프로리그에서도 팀이 없어지네 마네 하는 마당에 이들보다 관심 더 못받는 이들은 오죽하냔 말이죠.

브라더후드 커뮤니케이션 https://www.facebook.com/bhthinkback 추천해주시면 좀더 힘낼게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