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축구의 미래 이승우, 출장 징계 확정

한국 축구 차세대 스타 이승우의 징계가 확정되었습니다. 스페인 라디오 온다세로의 알프레도 마르티네스 기자는 30일(한국 시각) "CAS가 바르셀로나의 항소를 기각했다"라며 CAS 측 보도자료 전문을 공개했습니다. CAS는 "지난 8월 FIFA의 징계에 대한 바르셀로나의 항소를 기각한다"라고 밝혔습니다. 항소가 기각됨에 따라 바르셀로나에 대한 징계가 확정되었습니다. 바르셀로나는 1월과 7월, 2번의 이적시장 참여를 금를 당할 뿐 아니라 4만5000 스위스프랑(약 5000만원)의 벌금을 지불해야하고, 불법 이적한 유소년 선수들의 출전금지 징계도 유지됩니다. 이제 바르셀로나 유소년 교육기관 라 마시아에 소속된 이승우와 백승호, 장결희, 쿠보 다케후사(일본), 테오 첸드리(프랑스), 파트리스 수시아(카메룬), 보비 아데카니예(네덜란드) 등 징계 대상이 된 선수들은 만 18세가 된 이후에야 공식 경기에 나설 수 있습니다. 1997년 3월 생인 백승호는 2015년 3월 징계가 끝납니다. 하지만 1998년 1월생인 이승우는 2016년 1월, 1998년 4월생인 장결희는 2016년 4월에야 바르셀로나 공식 경기에 출전할 수 있습니다. 이승우가 다시 바르셀로나 유니폼을 입고 뛰는 모습을 보기 위해서는 2016년을 기다릴 수밖에 없게 되었습니다. ============== 징계가 결국 확정되었습니다. 앞서 바르셀로나가 유소년을 위해서가 아니라 이적금지 조항을 취소하기 위해 항소를 했다는 내용을 전해드린 적이 있는데요( http://www.vingle.net/posts/581803 ). 그래도 실날 같은 희망을 가졌던 건 사실입니다. 아쉽지만 결국 이렇게 되었네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