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1.13

나는 정말이지 네가 무슨 말이라도 하려나 했어 그렇다면 그건 고마웠어가 젤 적당하다 생각도 했지 다른 설명도 없이 그저 고마웠어면 된다고 나는 네 지난 침묵을 이해하는 듯 고개를 끄덕이고 그리고 우린 그렇게 잠시 서먹하게 서로를 힐끔 거리고 적당한 타이밍 그건 가르쳐주지 않아도 잘 될거야 그럼 그때 또 서로의 집으로 돌아가 잊고 살자고 나는 정말이지 이젠 네가 무슨 말이라도 하려나 했어 그래 숨도 죽이고 처분을 기다려 보았지 새 신발끈은 서랍의 위에서 2째 칸에 있다고 기억도 해냈었지 상석.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