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여자가 더 사랑하게 되는 이유

한 남자가 한 여자에게 빠졌다. 그는 그녀의 마음을 얻기 위해 열심히 쫓아다닌다. 자신의 뒤를 졸졸 쫓아다니는 그가 썩 마음에 들지 않지만 자신의 마음을 얻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에 큰 마음 먹고 연애를 결심한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자신의 마음을 얻기 위해 뒤를 졸졸 따라 다니던 과거 그의 모습, 행동은 온데간데 없고 그의 과거 모습, 행동을 자신이 하고 있으며 오히려 자신이 더 사랑하는 것 같은 이상한 느낌, 모습이 보이니 말이다. 처음과 현재가 같이 한결같은 남자친구 둔 여자라면 이딴 이상한 느낌, 모습 따윈 느끼지도 보이지도 않을 테지만 연애 기간이 길어지면 길어질수록 상황, 역할 역전되어 자신이 더 좋아하는 것 같은 느낌, 모습 왜! 느껴지고 보이는 걸까? 본격적인 이야기에 앞서 지난 주말 여자친구와 저녁을 직접 해 먹기 위해 대형 마트에 장을 보러 갔다. 특별히 메뉴를 정하고 간 건 아니었기에 대형 마트를 돌고 또 돌았다. 심신이 지쳐 갈 때쯤, 그녀가 선택한 메뉴가 두 바퀴, 세 바퀴, 네 바퀴 돌기 전! 처음 고민한 메뉴라는 것에 나오는 건 한숨뿐이었다. 만약 나에게 메뉴 선택의 권한이 있었다면 어땠을까? 한치의 망설임도 없이 처음 마음에 들었던 메뉴를 카트에 실었을 것이며 주전부리 구매 또는 혹시라는 마음에 한 바퀴 더 돌고 집에서 맛나게 저녁 먹었을 것이다. 이렇듯 처음 마음에 들었던 것을 바로 구매하는 남자와 처음에 마음에 들었던 것이 있음에도 고민 또 고민하는 여자의 구매 습관 차이와 같이 감정의 진행 속도에도 차이가 있다는 것이다. 내용이 길어 요약 했습니다. 본문을 원하시면 http://guibul.tistory.com/503 방문해주세요.

연애에 대한 고찰 http://guibul.tistory.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