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사소한 장면

같이 마주앉은 어색한 침묵이 흐르는 기본좋은 느낌을 받으며 너는 스산한 듯이 후드의 줄을 당겨 무심한듯 매듭을 능숙하게 묶었지 맞아 무심했어. 그 모습이 귀여워 보일거라고 생각하지 않았지. 그 모습이 아직도 선명해 그 날의 기분을 어떻게 말로 표현할 수 있을까 난 처음 느낀 설레임이라는 기분에 "난 차가운 청바지 입는 걸 좋아해"라고 우습지도 않는 말을 해버렸지. 특이한 너의 매듭처럼. 조금은 특별한 나를 각인 시키려는 듯 내 뱉어버렸지. 그 날이 지나고 계절이 바귀고 공기의 흐름이 조금만 바뀌면 그 사소한 장면이 너를 대려와 비슷한 매듭을 볼 때 차가운 바지를 입을 때 아직도.......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