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바꾸는 종교

신앙심 좋기로 둘째라면 서러워할 정도로 열성적인 기독교인이 있었다. 하지만 그는 화를 잘 내는 독설가로도 소문이 나 있었다. 그런데 갑자기 어떤 이유인지는 아무도 모르지만 그가 사람들이 놀랄정도로 성격이 유순해지고 말도 부드러워졌다. 그 변화를 지켜보고 의아해하던 친구들은 참다 못해 그에게 혹시 종교를 바꿨냐고 물어 보았다. "아니.", 그가 말했다. "종교를 바꾼 것이 아니라, 내 종교가 마침내 나를 바꾸도록 했다네." 한나 위톨 스미스 "위로의 하나님"

내 소개를 입력해 주세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