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 첨가제 알고 먹자!

식품 첨가제, 무작정 먹으면 안된다 하지말고 알고 먹으면 안전할 듯 합니다~~~~~~~~~~~~ 음식에는 다양한 식품첨가물이 들어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식품첨가물의 양을 엄격히 규제하고 있지만, 한 끼 식사에 여러 가지 음식을 먹기 때문에 안심할 수 없다. 식품첨가물을 다량 섭취하면 암, 생식기능 장애, 아토피, 호흡곤란 등이 생길 수 있어 되도록 덜 먹는 게 좋다. 그러나 첨가물이 들어가지 않은 음식은 거의 없기 때문에 조리 과정에서 최대한 제거해야 한다. 기본적으로 식품첨가물은 높은 온도에 약하기 때문에 끓는 물에 음식을 살짝 데치면 쉽게 제거할 수 있다. 단, 데친 물에는 식품 첨가물이 녹아 있을 수 있기 때문에 버리고 새 물을 사용해야 한다. 단무지, 맛살, 두부 등에 주로 들어있는 사카린나트륨, 착색제, 산도조절제, 산화방지제, 살균제, 응고제 등은 흐르는 수돗물에 헹구기만 해도 제거할 수 있다. 통조림 육류에는 아질산나트륨, MSG, 타르색소 등이 함유돼 있는데, 대부분 기름에 녹아 있어 기름을 따라내고 키친타올로 기름기를 한번 닦아내면 된다. 데치거나 헹구는 것이 여의치 않을 땐 야채나 과일을 곁들여 먹으면 좋다. 식품첨가물 중 가장 흔히 쓰이는 방부제, 산화방지제, 발색제 등은 암을 유발하는 물질이므로, 항암효과가 있는 비타민C를 함께 먹으면 식품첨가물의 부작용을 어느 정도 예방할 수 있다. 비타민C는 딸기, 토마토, 귤, 레몬, 메론, 브로콜리, 감자 등에 많다. 산화방지제’는 식품 내 지방의 산패와 산화를 지연시키고, 영양소 손실과 색소 변색을 막아 식품 품질을 지켜주는 역할을 하며, 만약 유지에 산화방지제를 사용하지 않는다면 산패가 쉽게 되고 색깔도 검은색으로 변하고 냄새가 나게 된다. ‘감미료’는 식품에 단맛을 내기위해 사용되는 첨가물로 설탕 단맛의 수백배에 달하지만 칼로리는 거의 없는데다 소화되지 않고 바로 배설되기 때문에 혈중 포도당 농도에 아무런 영향을 주지 않는다. 특히 감미료는 소량으로도 단맛을 내기가 쉽고 칼로리가 낮아 다이어트 식품이나 당뇨병 환자의 식사에 사용된다. 대표적인 감미료에는 D-소르비톨, 삭카린나트륨, 아세설팜칼륨, 자일리톨, 아스파탐, 수크랄로스, 효소처리스테비아 등이 있다 ‘발색제’는 햄, 소시지 등 육류가공 시 검붉은색으로 변해 상품가치가 떨어지는 것을 막고 고유의 색을 유지, 개선시켜 주기 위해 사용되는 첨가물로, 통조림(혐기성 조건)에서 자라는 보툴리누스균 생육억제효과도 있어 식중독 예방에 효과적이다. ‘소포제’는 제조과정에서 발생하는 거품을 방지하거나 감소시켜주어 식품 품질을 향상시키는 역할을 하는 첨가물로 규소수지 등이 사용된다 사탕, 젤리, 빙과류에 착색료로 쓰이는 인공색소에는 식용색소 황색 제4호, 황색 제5호, 녹색 제3호, 청색 제1호, 청색 제2호, 청색 제3호, 적색 제3호, 적색 제40호 등이 있다. 빵, 소시지, 치즈등에 쓰이는 대표적인 보존료에는 아황산나트륨, 무수아황산, 소르빈산, 소르빈산칼륨, 데히드로초산나트륨 등이 있다.

제프리캠벨 코리아입니다. 당 사이트 www.jckr.kr(카톡를러스친구 제프리캠벨 검색)은 제프리 캠벨만을 취급하는 국내 유일의 정식 수입사로 반품 및 수선이 가능하며, 국내 미발매 슈즈 또한 캠벨 본사를 통해 직접 주문 판매해 드립니다. 우리나라에서 처음 런칭하는 제프리캠벨 코리아 많이 많이 사랑해 주세요 #제프리캠벨 #제프리켐벨 #jeffreycampbell #jeffreycampbellshoes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