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수 이해진 벤처 1세대, 스타트업 멘토를 자임하다

스타트업 열풍이다. 올해 1월 기준으로 벤처기업이 3만개를 넘어섰다. 벤처기업으로 성공한 1세대들이 스타트업 멘토를 자임하고 있다. 후배 스타트업의 성공을 위해 팔을 걷어붙이고 있다. 벤처 1세대는 1990년대 후반에서 2000년대 초 창업해 성공한 인물들을 말한다. 김범수 다음카카오 의장, 이해진 네이버 의장, 권도균 이니시스 창업자, 이택경 다음 공동창업자, 장병규 네오위즈 공동창업자 등이 대표적이다. 이들은 이제 사업을 막 시작하는 스타트업들에게 창업 DNA를 전수하고 투자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이들이 스타트업 멘토를 자임하면서 현재의 스타트업 열풍은 과거 2000년대 닷컴 붐과 확연히 다르다는 말이 나온다. ◆ 벤처 1세대, 스타트업 멘토로 돌아오다 지금의 스타트업 열풍이 2000년대 닷컴 붐과 확연히 차이를 보이는 것은 바로 멘토의 존재다. 1990년대 후반 창업해 성공을 거둔 ‘벤처 1세대’를 비롯해 2000년대 이후 벤처 성공신화를 쓴 인물들이 스타트업 멘토로 나서고 있다. 장병규 네오위즈 공동 창업자, 권도균 이니시스 창업자, 이택경 다음 공동창업자, 김범수 다음카카오 의장, 이해진 네이버 의장 등이 바로 그들이다. 이들은 진흙에 묻혀 있는 원석을 발견해 창업 DNA를 전수하고 있다. 스타트업들은 시장전략, 경영관리, 네트워크 등에 큰 어려움을 겪는다. 그런 스타트업들에게 창업으로 성공한 경험이 있는 벤처 1세대의 조언은 큰 힘이다. 벤처 1세대들은 스타트업의 길잡이 역할을 하면서 더 큰 투자를 통해 스타트업 생태계에 활기를 불어넣는다....

[비즈니스 사회문화 파워피플 워칭 미디어] 1. 비즈니스 포스트는 한국을 움직이는 파워엘리트를 집중조명합니다. 2. 비즈니스 포스트는 'what'이 아니라 'why'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3. 비즈니스 포스트는 모든 사안을 비즈니스적 합리성의 잣대로 접근합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